본문 바로가기

경기종목 소개

메뉴 선택
 
장애인 바이애슬론
설상 장애인 바이애슬론
패럴림픽 종목 채택 : 1994

개요

장애인 바이애슬론은 크로스컨트리 스키와 사격이 결합된 경기입니다. 장애인 바이애슬론은 시각장애(B1 - B3), 입식(LW1 - LW9), 좌식(LW10 - LW12)으로 경기등급이 나누어져 있으며 1994년 릴레함메르(노르웨이) 장애인 동계올림픽대회부터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었습니다.
장애인 동계올림픽에서는 바이애슬론 남자 개인(시각장애, 입식, 좌식), 바이애슬론 여자 개인(시작장애, 입식, 좌식) 등으로 나누어 총 18개의 세부종목이 진행됩니다.

경기 방식

  • 스프린트 - 남자 : 7.5km, 여자 : 6km
  • 중거리 - 남자 : 12.5km, 여자 : 10km
  • 장거리 - 남자 : 15km, 여자 : 12.5km
  • 모든 경기는 개인경기로 진행합니다.
  • 보통 30초 간격으로 개인 출발

사격규정

  • 500m, 1,000m, 1,500m, 5,000m, 10,000m 팀추월 경기
  • 팀추월 : 3명씩 이뤄진 2팀이 반대편에서 동시에 출발, 8바퀴를 돌아 3번째 주자가 결승선을 통과한 시간으로 순위를 결정
바이애슬론선수의 사격장면
벌칙 주로에서 사격중인 바이애슬론 선수

벌칙 주로

  • 벌칙 주로가 사용되는 경기에서 벌칙 주로는 사격장
  • 벌칙 주로는 5 m 넓이와 안쪽 측면에서 계산했을 때, 150 m(오차 범위 5 m) 길이로 만들어야 하며, 평지에 설치해야 함.
    단, 좌식 경기는 100 m
  • 선수가 벌칙 주로에 들어가야만 할 때 경기 코스와 벌칙 주로 사이에 추가 주행거리는 없어야 함
  • 장거리 경기 : 추가시간 페널티
  • 단거리 · 중거리 경기 : 벌칙 주로

사격장

  • 사격 거리 : 사격장의 사선(한 선수가 사격하는 구역)부터 표적선까지 거리는 10m(오차 범위 1m)가 되어야 함
  • 입식(LW2- LW9)과 시각장애(B1 - B3) 선수들은 복사 자세로 사격을 해야한다.
    입식(LW10 - LW12) 선수들은 복사 자세 또는 앉아서 쏘는 자세 중에 선택하여 사격을 할 수 있다.
  • 사선(한 선수가 사격하는 구역)은 최소한 2.75m 폭으로 되며 3m를 넘지 못한다.
  • 사격장은 시각장애 선수용 타켓 및 사선 10개와 좌식·입식(LW) 선수용 타켓 및 사선 10개가 있어야 함
사격장으로 달리고있는 바이애슬론 선수

장애인을 위한 특수장치

  • 시각장애인 등급 : 총기는 전자 소총과 음향 피드백을 받을 수 있는 이어폰 세트가 설치되어야 함
  • 좌식·입식(LW) 등급을 위해서는 총기위에 고정된 교정렌즈는 없어야 함. 단, 교정 안경은 착용할 수 있고, 망원경은 금지됨
  • 시각장애인의 총기는 전자-음향 안경으로 된 것이 설치되며, 경기에 사용되는 시스템은 EKO AIMS B-shooting system임
장애인을 위한 특수장치를 하고 사격중인 바이애슬론 선수